연대한국국제학교


홈페이지 사용 안내

컨텐츠 바로가기 기능

연대한국국제학교

로고 및 메뉴 영역

커뮤니티

  • 학급홈피
  • 온라인교무실

글로벌 네비게이션

  • 홈으로
  • 사이트맵

화면크기조절

화면크기조절 글자크기 크게 기본글자크기 글자크기 작게

비쥬얼 플래시

플래시를 지원하는 브라우저가 필요합니다.

로그인

로그인
로그인정보 전송용 폼
회원가입 아이디 비밀번호 찾기

비쥬얼 플래시

플래시를 지원하는 브라우저가 필요합니다.

컨텐츠 영역

교단 단상

페이지 위치

Home > 학교안내 > 교단 단상

글읽기

제목
卒業, Graduation & Commencement
이름
김창은
등록일
2018-01-04

 

연대한국학교 2017학년도

17회 졸업식 학교장 회고사

 

학교장 회고사

 

  사랑하는 연대한국학교 졸업생 여러분,
  여러분의 졸업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지구역사 46억년, 인류역사 44만년을 감안하면, 여러분과 우리의 만남은 찰라(刹那)에 불과하다고 할 수 있겠지요. 우주의 무한시공좌표에서 우리가 이곳 연대한국학교를 매개체로 만나 함께 동고동락한다는 것 자체가 엄청난 인연이 아닐 수 없습니다. 그래서 불가에서는 옷깃만 스쳐도 인연이다고 한 모양입니다.
 
  우리 학교는 2002년 두 명의 첫 졸업생을 배출한 이후, 오늘 188명의 17회 졸업생을 포함하여 2,298명이 우리 학교를 졸업하게 되었으며, 연대한인사회는 물론이고 연대시정부에서도 높이 평가하는 대한민국의 자랑이라고 나는 확신합니다.
 
  지난 31일 개학식을 시작으로, 여러분은 1년이란 긴 여정을 쉼 없이 달려왔습니다. 특히 금년엔 선후배가 멘토와 멘티로 한 팀이 되어 추진하였던 학술동아리 활동, 학기말 컨버전스 프로그램, 그리고 12학년 디딤돌 프로그램을 비롯한 체육대회와 해바라기제, 송년예술제, 그리고 영어토론대회를 비롯한 각종 교과별 행사 등...
  나아가 연대/위해지역 국제학교 간의 실력을 겨루는 English Presentation Contest와 옛사(YESSA)대회에서 최우수상을 비롯한 각종 상을 휩쓴 여러분의 창의적 예능감과 글로벌능력그리고 2018학년도의 탁월한 대학입시 결과를 통해 나는 여러분의 놀라운 끼와 역량 및 글로벌감각, 그리고 계획과 준비과정을 통한 자율적 운영능력에 감동과 더불어 무한한 행복감과 자긍심을 느낍니다.
 
  특별히 오늘을 끝으로 이제 정든 교정을 떠나게 된 12학년 졸업생 여러분,
  이제 신학년도에는 여러분의 재잘거림과 해맑은 웃음, 그리고 때론 번뇌와 고통의 눈빛까지도 이젠 더 이상 볼 수 없을 거라 생각하니, 아쉬움이 가슴 가득히 밀려옵니다. 특히 12년 동안 힘든 과정을 잘 참고 견뎌 준 여러분의 인내와 노력을 바탕으로 앞으로 대학생활을 하면서 더 많은 힘든 역경이 닥치더라도 포기하거나 절망하지 말고 여러분의 꿈과 끼를 인내와 노력으로 펼쳐나가시길 바랍니다. 여러분은 내가 만난 사람들 중 잠재력과 창의력이 가장 풍부한 학생들이기 때문입니다.
 
  중학교를 졸업하는 9학년 여러분, 그리고 6년간의 초등과정을 마치게 되는 6학년 졸업생 여러분, 졸업(卒業)의 한자적 의미는 어떤 과정을 마쳤다는 뜻입니다하지만 Graduation이란 영어 의미는 다음 단계로 성장한다는 뜻이고, 대학졸업식을 Commencement라고도 하는데, 그 의미는 새로운 시작을 한다는 뜻입니다.
  즉, 한 과정을 마치고 다음 단계로 성장하여 시작한다는 뜻입니다. 그래서 졸업이란 끝이 아니라 새로운 시작이라고 하는 겁니다. 이제 중학생이 되고, 고등학생이 된다는 뜻이지요. 비록 이번 과정에서 아쉽거나 부족함이 있었다 할지라도, 다음 과정에서는 완전히 새로운 시작을 할 수 있기 때문에, 여러분 모두가 희망과 설렘으로 졸업을 맞으면 좋겠습니다.
 
  아울러, 오늘의 여러분이 있기까지 온 마음과 정성으로 길러주시고 가르쳐주신 부모님과 선생님, 그리고 여러분을 아끼고 사랑해 준 모든 사람들에 대해 진정으로 감사하는 마음을 갖고, 애써 그 마음을 표현하기 바랍니다.
  또한 해외에서 공부할 수 있는 터전을 마련해 준 우리의 조국 대한민국과 교민사회에, 그리고 내가 속해 있는 여기 중국에도 감사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사랑하는 졸업생 여러분,
  이제 졸업이라는 상징적 의미로 졸업모자 솔을 옮기는 의식을 거행하겠습니다. 모두 오른 손으로 솔을 잡고 오른쪽으로 넘겨주시기 바랍니다. 여러분의 졸업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첨부파일
이전글
2017학년도를 마감하며...
/ 김창은
2018.01.04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퀵메뉴

퀵메뉴
  • 학급홈피
  • 온라인교무실, 새창열림
탑으로